::현대기어 홈페이지를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:::
Untitled Document
 










작성자 넘어져쿵
홈페이지 http://test.co.kr
제 목 오싹했던 저의 꿈 얘기 입니다 ..

지금 으로부터 약 3주 전쯤 ?

<br />

오싹&섬ㅉㅣㅅ한 꿈을 꾸게 ㄷㅚㅆ습니다 .....

<br />

꿈 속의 배경은 제가 전전번에 살던 집 이었습니다 ...

<br />

그곳은 약간 높은 언덕에 위치한 (산동네는 아님)

<br />

3층 빌라였구요...... 그때 제가 살던 층수는 3층이었습니다

<br />

제방은 창문이 하나있었는데 거기에 걸터 않으면 아랫동네와

<br />

학교,그리고 현재 제가 살고있는(아랫동네) 동네까지 훤히 들여다 보였죠

<br />

.. 그때 시간과 날씨로 봐서는 "꽤나 화창한 오후였습니다"

<br />

그때 갑자기 제 옆 통수 위쪽에서 비행기가 지나가는 소리가 들렸습니다 ..

<br />

쿠윙~~ 하면서~~

<br />

그래서 쳐다봤더니 저하고 반경 30미터도 안되는 것이었습니다 ..

<br />

순간적으로 "비행기가 너무 낮게 나네" 생각했습니다 ..

<br />

거기서 제가 좀 오싹 했던건.. 비행기의 생김새에 대해서 였습니다 - -;;;

<br />

전체적으로 통통하면서도 두껍고 꽤나 무게가 있는 ... 전투적인 비행기 였습니다..

<br />

색깔은 지금 북한 미사일 발사로 문제가 되고 있는 대포동 미사일과 동일 한 색깔이었습니다..

<br />

그 비행기에는 아직도 잊혀지지 않는 비행기의 이름이 적혀있었습니다 ..

<br />

그건 흰색,궁서체로 "국화호"라고 적혀있는것이었습니다;;

<br />

바로 옆에서 본 저는 간담이 써늘했죠.. 그 글자가 그렇게 오싹하게 보이긴 처음이었습니다

<br />

그렇게 낮게 날더니 제가 지금 살고있는 동네쪽으로 막 추락을 하는겁니다 ㅡㅡ

<br />

온 동네가 지진이 일어난거 마냥 흔들리고 바닥은 일순간 다 금이 쩍쩍 나는 것입니다;;

<br />

폭발 소리는 들렸지만 제가 봤을때는 화재 같은건 없고 까만 연기만 가득 했습니다

<br />

태러가 아닌가 생각을 하는데 아빠가 마침 돌아오더군요..

<br />

아니근데 왠걸 ㅡㅡ 머리에 왠 두건 같은걸 매셨더군요 ;;;

<br />

그러더니 무슨일인지 보러 가시겠다며 다시 나가셨습니다 ..어머니는 가지 말라고

<br />

그러셨구요 ..

<br />

제 꿈은 여기서 깻습니다 ..

<br />

"국화호" 가 아직도 머릿속에 남아서

<br />

그 날 아무데도 나가지 않았습니다. 뜻도 너무 안좋고해서~

<br />

<br />

<br />

<br />

<br />

<br />

<br />

<br />

출처

<br />

<br />
https://blog.naver.com/water1927/221648619377https://youtu.be/41dYjeHSRqk


-->

저도 실제로 격은 이야기좀 써봐용@_@;;
누군가 했던 무서운 글!!!!!!!!
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plasticworld


Untitled Document